공지사항 연합회 및 시도조합 언론소식
홈 > 알림마당 > 공지사항
제 목  문재인 택시총량제 실시…대수 줄여나갈 것
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2-11-05 15:02:05 조회 1061  

문재인 “택시총량제 실시…대수 줄여나갈 것”

문재인 민주통합당 대선후보가 택시운전기사들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현재 지나치게 많이 운행 중인 택시의 대수를 줄여나가겠다고 밝혔다. 또 택시를 대중교통으로 인정하고 정부차원에서 LPG요금 지원, 소비세 감면 등의 노력을 해 나가기로 했다.

문 후보는 4일 전북 익산에서 익산역에서 개인택시 및 법인택시 조합원 등 택시기사 30여명과 간담회를 가진 자리에서 “택시 운전하시는 분들의 요즘 어려운 사정을 잘 알고 있다”고 말한 뒤 “근본적으로 택시의 대수가 많다고 생각한다”며 이같이 밝혔다.

문 후보는 이를 위해 택시총량제를 도입, 택시 숫자를 줄여나가는 방법을 제시했다. 그는 “지역별로 적정한 대수가 얼마인지 산정해서 택시 총량제를 실시하면서 그것보다 더 과다한 대수에 대해서는 순차적으로 감차해 나가는 정책을 꼭 실시하겠다”고 말했다.

택시를 대중교통수단으로 인정해 달라는 기사들의 요구도 수용했다. 그는 “택시가 이제는 값비싼 교통수단이 아니라 누구나, 자가용 없는 분들은 이용하지 않을 수 없는 대중교통수단”이라며 “말씀하신대로 택시를 대중교통 수단으로 인정을 하겠다”고 밝혔다.

이어 그는 “대중교통에 대해서는 정부가 여러 지원들을 할 수 있다”며 “지원의 혜택을 받도록 하겠고, LPG가격이 너무 부담이 되는 부분에 대해 LPG요금에 대한 지원을 하던지 소비세를 감면하던지 부담을 덜어드리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그는 이 같은 방안을 추진하기 위해 현재 노력 중이라는 점을 강조했다. 그는 “방금 말씀드린 내용은 이미 민주당 의원들이 법안으로 내고 있다. 민주당 힘만으로 법안을 통과할 수 없다”며 “새누리당도 합의해줘야 처리가 가능한데 여러분도 더 주장하고 힘을 모아달라”고 요청했다.

<저작권자 © 이투데이(www.etoday.co.kr),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.>

목록보기